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나는 아직도 아버지가 밉다.

마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06.02 11:01:15
조회 104 추천 0 댓글 4

작년에 여자친구랑 헤어지고 나서 많이 힘들어서 방에


3일 동안 울며 지냈을 때 그만 울고 방에서 나와 밖에


좀 걷다 오자 하며 방을 나섰을 때 내가 들은 말은 병신


같은 새끼, 멍청한 새끼, 한심한 새끼 등등 이런 욕지거


리들이었다.



헤어짐의 충격이 다 가시지도 않은 찰나에 그런 말을


내가 왜 들어야 하지 하며 지금 많이 힘드니까 거기


까지만 하시라고 진짜 많이 힘들다고 하니까 대드냐며


내 앞으로 성큼성큼 다가오셨다. 이해가 안 됐다. 힘


들다고 그만 하라고 말을 해도 계속 욕을 하며 목적을


알 수 없는 화를 내게 쏟아내는데 나는 그저 슬픔과


분노와 황당함이 섞여 미칠 거 같은 기분에 놓여있었다.



지금 바로 앞에 있는 이 아버지라는 사람은 줘팰 수도


없다. 그렇다고 욕을 할 수도 없다. 주먹은 쥐어졌지만


아들에게 발로 차이고 목이 졸려 주먹으로 맞는 아버지


를 상상했을 때 너무 참담하고 참혹한 상황이라서 내


스스로 자제가 되었다.



난 그렇게 그 순간을 참아내고 또 참아냈지만 아버지


로부터 주먹이 날아오자 정말 이성이 끊어질 뻔 했다.


그 때는 정말 위험했던 순간이라고 기억한다. 첫번째


는 내가 간신히 잡고 있던 이성줄을 놓칠 뻔한 거였고


두번째는 내가 불현듯 차라리 맞고 말자라고 생각하고


카운터를 치려 했던 것이었다. 분명히 내 오른손은 비어


있었다. 주먹을 꽉친 채로 그대로 올려 턱을 쳤다면 아버


지는 기절했을테고 내가 이성을 잃었다면 정말 아버지


를 줘팼을지도 모른다.



물론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 그 뒤로 많은 시간이


지났고 내 요청 하에 아버지에게 사과도 받았지만 나는


아직 아버지가 밉다. 솔직히 죽이고 싶다. 아마 그 일이


내게 있어서 꽤나 큰 트라우마로 다가왔던 거 같다. 그런


원인이 된 아버지라는 존재에게 짙은 악의를 가지고 있는


것이 분명하다. 아직 뚜렷한 계획은 없다. 노년에 굶겨죽


일 지, 요양원에 박아버릴 지, 알게 모르게 돌로 뒷빡을


칠 지, 뭐 죽이는 방식이야 생각하기 나름이지만 언젠가


내 바램이 이루어지는 날이 오길 그저 바랄 뿐이다.

추천 비추천

0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예인 안됐으면 어쩔 뻔, 누가 봐도 천상 연예인은? 운영자 24/06/17 - -
공지 고민 갤러리 이용 안내 [1747] 운영자 05.08.16 98336 171
1847209 딴거아무것도안하고 공부에 미친사람이 되고싶다 [1] ㅇㅇ(220.87) 21:06 16 0
1847208 졸업식 번따.. [3] っットテプ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05 25 1
1847207 안녕하세요 14살 중딩입니다 그냥 제가 피해망상인가요? [2] 고갤러(211.241) 20:24 33 0
1847206 함몰유두 여유증 고갤러g(61.39) 20:13 13 0
1847205 폐지 집합소 어딘지 아시는분 고갤러(106.101) 20:10 12 0
1847203 촉법소년일때 사람 실컷 패고다녀라 [1] 초등학생포경수술(112.219) 19:10 24 0
1847202 밥도 안먹고 걷기도 많이 걷는데 살이 찌넹 폴붕이(118.235) 19:00 15 0
1847200 언제죽냐 나 고갤러(110.70) 17:51 15 0
1847199 SBS 궁금한이야기Y에서는 전주에서 사망한 강아지를 안고 다니는 여성에 궁그미소식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8 22 0
1847198 경력 5년차 3100 퇴사후 공무원준비 맞을까요? [2] 꾸룽꾸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0 23 0
1847197 아는사람 사진보면서 딸 한번도 안쳐본사람 있음?? [4] ㅇㅇ(223.39) 16:29 43 0
1847196 썬크림 발라도 흑자 생기는거 보면 [1] ㅇ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4 21 0
1847195 수능에 원 문제 필수로 나오냐..? [1] 김도연2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7 37 0
1847194 나 어떻게 살아가지 [2] 고갤러(221.153) 13:59 40 1
1847193 나진짜 뭐하는거지..ㅋㅋ ㅇㅇ(118.235) 13:36 23 0
1847192 나는사람도아니다동물인듯(수1인인듯) ㅇㅇ(118.235) 13:24 22 0
1847191 보면 볼수록 고갤러(221.153) 13:15 17 0
1847190 솔직히 말하자면 고갤러(221.153) 13:13 19 1
1847189 나학교에서 디시한거 소문내고다니거나 걸렸다 ㅇㅇ(118.235) 12:50 22 0
1847188 학교에서 디시하는거 걸렸다 ㅇㅇ(118.235) 12:43 16 0
1847187 모솔인 이유 고갤러(221.153) 12:42 17 2
1847186 공부다시러 ㅇㅇ(118.235) 11:51 15 0
1847185 수학 풀면 풀수록 ㅈㄴ ㅈ같네 ㅋㅋㅋㅋㅋㅋ [2] 김도연2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9 33 0
1847183 삶이 스트레스 고갤러(124.80) 09:33 19 1
1847182 몰카본거같은데 나 경찰서가는거냐 ㅇㅇ(118.235) 09:09 20 0
1847181 나게이냐 [1] ㅇㅇ(118.235) 09:09 25 0
1847180 포경수술 후회되는데 어떡하누 ㅇㅇ(118.235) 09:02 24 0
1847179 고1인데 학교숙제(수행평)가 하루에 5개씩이다 ㅇㅇ(118.235) 08:50 20 0
1847178 오늘부터 공부시작임ㅋㅋㄹㅃㅃ ㅇㅇ(118.235) 08:30 18 0
1847177 진짜 노베가 수학 노력하면 내년에 1~2등급 가능함? 김도연2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1 18 0
1847176 학교가기싫다 ㅇㅇ(118.235) 07:05 22 0
1847175 양성애자라 인생망함 ㅇㅇ(118.235) 07:04 23 0
1847174 뇌가 X액에 지배되서 인생망함 ㅇㅇ(118.235) 07:04 27 0
1847171 병에 걸려 죽는게 나을것같다 사과(106.101) 00:45 32 1
1847170 ㅈㄴ 쌔한데 좀 봐주셈 ㅇㅇ(211.178) 00:26 35 0
1847167 노베에서 수학 6개월해서 24점이면(찍은 건 제외) 김도연2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9 0
1847166 학교가기존나싫다게이들아 ㅇㅇ(220.87) 06.16 29 0
1847165 이해되지 않는 일들 고갤러(175.223) 06.16 39 1
1847164 되는게 없다 고갤러(211.243) 06.16 33 1
1847163 노베에서 수학 6개월해서 24점이면(찍은 건 제외) 김도연2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3 0
1847162 원래 과거는 ㅈㄴ 미화되는 거냐? 김도연2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3 0
1847160 이제 끝내고싶다 고갤러(175.223) 06.16 32 1
1847159 수학에서 응용력,재능이 없으면 어떡함 김도연2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4 0
1847158 뚱뚱남 좋어하는 여자 심리 [1] 고갤러(116.42) 06.16 60 0
1847157 진짜 노베가 수학 노력하면 내년에 1~2등급 가능함? 김도연2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6 0
1847156 나 모솔이다 고갤러(124.80) 06.16 28 0
1847155 얘네 뭐임? [1] ㅋㅋ(59.14) 06.16 46 0
1847154 진짜 노베가 수학 노력하면 내년에 1~2등급 가능함? 고갤러(218.52) 06.16 29 0
1847153 삶은 미로고 [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43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