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황영웅, 여전히 싸늘한 시선 속 직접 전한 진심? "좋은 노래로 찾아뵙겠다"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04.01 12:35:05
조회 120 추천 0 댓글 0


[메디먼트뉴스 이상백 기자] "더 나은 사람이 되어 돌아오겠습니다. 그때까지 여러분도 아프지마시고 행복하게 지내고 계시길 바라겠습니다."

MBN '불타는 트롯맨'에서 중도 하차한 황영웅이 팬들에게 직접 입장을 밝혔다. 지난달 3일 하차 이후 약 한 달 만이다.

황영웅은 1일 팬카페를 통해 "가장 많은 팬 분들이 모여 계신 이곳에 진작 인사를 드렸어야 했는데, 여러 가지로 조심스러운 점이 많아 이제야 인사를 드린다"며 "지금 제가 글을 써도 되나 여러번 고민을 했는데, 그래도 여기 계신 분들께는 인사를 드리는 것이 맞을 것 같아 글을 쓰게 됐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정말 부족한 것 많은 저에게 이렇게 많은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저를 믿고 지켜주셔서 정말 고맙다"며 "여러분께서 저에게 보내주시는 응원들을 보면서,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벅찬 감정을 느꼈다. 그리고 제가 할 수 있는 것이 있다면, 앞으로 능력이 닿는 한 여러분께 갚으면서 살아가고 싶다고 결심하게 됐다"고 전했다.

황영웅은 한결같이 응원해주는 팬들 덕에 용기를 얻었다고 털어놨다. 황영웅은 "노래만 포기하면 그래도 조용히 평범하게 살 수 있지 않을까 잠시 고민했던 것도 사실이다. 하지만 여러분 덕분에 용기를 얻었고, 노래를 포기하면 안되겠다는 의지도 생겼다"며 "여러분들께도 저만큼이나 힘든 시간이었을텐데, 저보다 더 속상해 하시고, 본인 일처럼 생각해주셔서 눈물이 날 만큼 감사하고 또 든든하고, 한편으로는 마음이 아팠다. 앞으로는 저를 응원해주신 여러분을 생각해서라도 더 바르게 살아가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황영웅은 지난 시절 과오로 인해 상처 받은 분들께 꼭 사과를 전하겠다고 했다. 황영웅은 "그 친구들이 허락한다면, 꼭 빠른 시간 내에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며 "사실관계를 떠나서 저의 모습을 보는 것만으로도 괴로울 정도로 그 친구들에게 제가 괴로운 기억이 되었다는 것만으로도 제가 사과 해야 할 이유는 충분한 것 같다"고 담담하게 말했다.

황영웅은 또 팬들을 향해 "저에 대한 방송 게시판에 글을 올려주시거나 방송국에 항의를 해주시거나 저를 욕하는 사람들과 싸워 주시는게 감사해야 마땅 할 일이지만, 지금의 저에게는 그 조차도 너무나 괴로운 일이 되는 것 같다"며 "왜 저 때문에 여러분이 안 좋은 시선을 받고, 왜 욕을 먹어야 하나 그 모든 게 지금의 저에게는 감당하기 어려운 일인 것 같다"고 밝히며 방송국 항의를 참아달라고 당부했다.

끝으로 황영웅은 "오늘 기사에서 보신 대로 새로운 울타리도 생겼으니, 이제 어려운 일들은 저와 소속사를 믿고 지켜봐 주시고, 여러분들은 행복한 일들만 하셨으면 좋겠다"며 "마음 같아서는 지금이라도 당장 한분한분 만나서 손잡고 노래를 들려드리고 싶지만, 아직은 여러분께 조금 더 기다려 달라는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다. 스스로를 더 돌아보고, 여러분 앞에 당당히 노래 할 수 있을 때, 좋은 노래로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황영웅 글 전문

안녕하세요 영웅입니다.

가장 많은 팬 분들이 모여 계신 이곳에 진작 인사를 드렸어야 했는데, 여러 가지로 조심스러운 점이 많아 이제야 인사를 드립니다.

지금 제가 글을 써도 되나 여러번 고민을 했는데, 그래도 여기 계신 분들께는 인사를 드리는 것이 맞을 것 같아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정말 부족한 것 많은 저에게 이렇게 많은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저를 믿고 지켜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여러분께서 저에게 보내주시는 응원들을 보면서,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벅찬 감정을 느꼈습니다. 그리고 제가 할 수 있는 것이 있다면, 앞으로 능력이 닿는 한 여러분께 갚으면서 살아가고 싶다고 결심하게 되었습니다.

노래만 포기하면 그래도 조용히 평범하게 살 수 있지 않을까 잠시 고민했던 것도 사실입니다.

하지만 여러분 덕분에 용기를 얻었고, 노래를 포기하면 안되겠다는 의지도 생겼습니다.

여러분들께도 저만큼이나 힘든 시간이었을텐데, 저보다 더 속상해 하시고, 본인 일처럼 생각해주셔서 눈물이 날 만큼 감사하고 또 든든하고, 한편으로는 마음이 아팠습니다.

앞으로는 저를 응원해주신 여러분을 생각해서라도 더 바르게 살아가겠습니다.

그리고 저의 지난 시절 과오로 인해서 상처 받았다 하신 분들께도 꼭 사과를 전할 생각입니다. 그 친구들이 허락한다면, 꼭 빠른 시간 내에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습니다.

사실관계를 떠나서 저의 모습을 보는 것만으로도 괴로울 정도로 그 친구들에게 제가 괴로운 기억이 되었다는 것만으로도 제가 사과 해야 할 이유는 충분한 것 같습니다.

그냥 이곳에 계셔주시는 것 만으로도 감사한 여러분이고, 지금도 제가 드린 것에 비해 너무도 많은걸 저에게 해주고 계시지만, 염치 불구하고 여러분께 한가지만 부탁을 드리고 싶습니다.

저는 이제 더 이상 저에 대한 일로 누군가 피해를 보거나, 시끄러워지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저에 대한 방송 게시판에 글을 올려주시거나 방송국에 항의를 해주시거나 저를 욕하는 사람들과 싸워 주시는게 감사해야 마땅 할 일이지만, 지금의 저에게는 그 조차도 너무나 괴로운 일이 되는 것 같습니다. 왜 저 때문에 여러분이 안 좋은 시선을 받고, 왜 욕을 먹어야 하나 그 모든 게 지금의 저에게는 감당하기 어려운 일인 것 같아요.

그러니 억울하고 화가 나시더라도 조금만 참아주세요. 오늘 기사에서 보신 대로 새로운 울타리도 생겼으니, 이제 어려운 일들은 저와 소속사를 믿고 지켜봐 주시고, 여러분들은 행복한 일들만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처음 인사드리는 글이 이렇게 무거운 내용이라서 죄송스럽습니다.

마음 같아서는 지금이라도 당장 한분한분 만나서 손잡고 노래를 들려드리고 싶지만, 아직은 여러분께 조금 더 기다려 달라는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습니다.

스스로를 더 돌아보고, 여러분 앞에 당당히 노래 할 수 있을 때, 좋은 노래로 찾아뵙겠습니다.

더 나은 사람이 되어 돌아오겠습니다. 그때까지 여러분도 아프지마시고 행복하게 지내고 계시길 바라겠습니다.

워낙에 말주변도 글 재주도 없는 저라서 제가 쓴 이 글이 또 어떻게 비춰질지 몰라 글로 자주 인사는 드리지 못하더라도 가끔 한번씩 글은 남길게요.

이곳 말고도 다른 곳에서 혹은 그냥 마음으로만 응원해주시는 분들께도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환절기에 감기 조심하세요. 감사합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황영웅 올림



▶ 황영웅, 여전히 싸늘한 시선 속 직접 전한 진심? "좋은 노래로 찾아뵙겠다"▶ '더 글로리', 복수극 속 현실은 로맨스? 임지연·이도현 열애설…소속사 "확인 중"▶ 이도현 임지연 열애? '더글로리' 함께 출연이후 만우절같은 사랑 이어가는듯...연상연하 커플 탄생▶ 뷰티화보 접수▶ '예비신랑' 이승기, 5월부터 아시아 투어▶ 기안84, AOMG 전속계약…쌈디 "내 친구 희민이, 기안84" 환영▶ '♥백도빈' 정시아, '폭풍성장' 176cm 중학생 아들 공개 "너의 꿈을 응원해"▶ 장우혁, H.O.T 언급 "H.O.T 그늘에서 벗어나려고 노력...H.O.T는 대단한 팀이었다"▶ '학폭 논란' 황영웅 측 공식입장 통해 입 열었다, "황영웅 둘러싼 논란에 반성 중, 앞으로 활동 계획 없어" [전문]▶ 세븐, 지드래곤&나이키 협업 컬렉션 인증..누리꾼 "진짜 슈스다"



추천 비추천

0

고정닉 0

0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예인 안됐으면 어쩔 뻔, 누가 봐도 천상 연예인은? 운영자 24/06/17 - -
19277 장윤정·도경완, 나인원한남 팔고 120억 용산 펜트하우스 입주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24 0
19276 배우 박동빈, 유년기 성추행 고백 "죽을 때까지 잊히지 않을 것 같아"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25 0
19275 가평 글램탐다오, 국내 글램핑장 최장 '70미터 라군풀장' 개장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39 0
19274 7년 만에 "갑질 루머" 벗은 고현정, "저는 해롭지 않아요, 부드러워요"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37 0
19273 백종원 소유진, 막내 딸 백세은 발레 실력 자랑! 발레복 입고 앙증맞은 외모에 폭풍 반응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25 0
19272 김구라, '아빠는 꽃중년'에서 우울증 고백 "육아하고 별개로 즐거움이 별로 없다"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22 0
19271 부천우리병원, 4주기 국가건강검진 기관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 획득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36 0
19270 대웅제약 펙수클루, 위식도역류 개선 외 항염 효과 확인… 기초 연구 3건 공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36 0
19269 C3i 센터, 캐나다 최초로 CDMO로서 세포 치료 의약품의 상업적 생산 위한 의약품 제조 허가 승인 획득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34 0
19268 SML메디트리, 저출산 극복 위한 기업의 사회적 중요성 강조… 정부 지원·조직 문화·대표 마인드 3박자가 맞아야 효과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33 0
19267 하림, 용가리 25주년 맞이 '점보 용가리 치킨' 출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64 0
19266 투썸플레이스, 피너츠와 함께하는 '투썸하트 썸머 스탬프 이벤트' 진행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56 0
19265 카이스트 기술 담은 탈모 샴푸 '그래비티' 현대백화점에서 팝업스토어 오픈 [4]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629 1
19264 뉴진스 성적 대상화 논란, 크래프톤과 어도어가 사과 및 대응 조치 발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48 0
19263 안재욱, 지주막하출혈로 죽을 고비 넘긴 과거 회상 "눈 뜨기 싫었다... 하늘에 감사하는 건 드라마뿐이라 생각했다" [5]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701 1
19262 '나솔사계', 18기 영호·15기 정숙 최종 커플로 결혼 약속! 6기 영수·15기 현숙·17기 영숙 '삼각 로맨스' 아쉬운 결말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43 0
19261 영화 허니와 클로버, 말갛게 익은 청춘을 담은 영화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34 0
19260 김윤지, 임신 37주차 만삭에 운동과 명상으로 심신 안정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62 0
19259 티아라 효민, 비키니 입고 굴곡진 S라인 몸매로 시선 집중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62 0
19258 채정안, 46세에도 빛나는 건강미! 레드 비키니 입고 탄탄한 등 근육 과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62 0
19257 이혜성, 해외 여행 중에도 잊지 못한 파스타 맛집 방문! 글래머 몸매와 함께 즐기는 여유로운 일상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5 0
19256 고현정, 올 블랙 패션 입고 나이를 잊은 미모 뽐내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65 0
19255 '나솔사계' 6기 영수, 최종 선택 누구? 17기 영숙 vs 15기 현숙, 삼각관계 엔딩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58 0
19254 구혜선, 카이스트 과학저널리즘 대학원 합격! 늦깎이 대학생, 2년 만에 또 석사 학위 눈앞에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6 0
19253 김호중 소속사 사명 변경, "숨겨진 의도 없다" 해명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1 0
19252 임영웅, 멜론 누적 스트리밍 100억회 돌파! 솔로 가수 최초 기록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0 0
19251 레드벨벳의 환상동화가 펼쳐진다... 신곡 'Cosmic' 단체 티저 공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37 0
19250 이제훈, 허혈성 대장염 수술 당시 경험 고백 "여기서 죽을 수도 있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6]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690 6
19249 '나는 솔로' 20기, 네 커플 탄생! 영철-영숙, '초장거리 연애' 극복하고 결국 '사랑 확인'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67 0
19248 '나는 솔로' 20기 영자, 결국 광수와 커플 사진 공개 "어휴 속 시원해"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50 0
19247 GC녹십자 '혁신형 제약기업' 재인증… 5회 연속 지위 유지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51 0
19246 네오팜, 공식 쇼핑몰 '네오팜샵' 리뉴얼 기념 빅 이벤트 진행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53 0
19245 박세리, 파리올림픽 KBS 해설위원으로 나선다! 'NEW 어벤져스' 김준호·김정환, '신궁' 기보배도 합류 [2]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093 0
19244 최동석, 이혼 후 '이제 혼자다'로 TV 복귀…눈물 흘리는 모습 공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74 0
19243 '신랑수업' 김동완,서윤아 커플, 베트남 냐짱에서 달달한 신혼 여행 공개...숙소로 돌아간 후 "우리 일단 씻자"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60 0
19242 김진경 김승규. '골때녀'에서 결혼식 깜짝 공개...'FC스트리밍파이터' 결승 진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61 0
19241 GS25, 만화 속 레시피 '쿠지라이식 라멘' 출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61 0
19240 대웅제약 이지덤 뷰티, 일본 최대 쇼핑 행사에서 완판 행진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53 0
19239 스탬피플사회적협동조합 '2024 제로암 건강박람회' 개최… 강원도 의료·건강 분야 참가기업 모집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9 0
19238 아디다스, 글로벌 파트너 손흥민과 팬들의 만남 'SON IS COMING' 개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52 0
19237 에스티젠바이오, 2년 연속 INTERPHEX Week Tokyo 단독부스 출전… 글로벌 시장 진출 확대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7 0
19236 '한국의 폴 포츠' 최성봉 사망 1년...거짓 암투병 논란 후 무연고 사망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6 0
19235 노란 친구들이 몰려온다!…'슈퍼배드 4' 7월 개봉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8 0
19234 최강희, 파격 바가지 머리로 귀여움 뿜뿜 "이런 게 머리빨"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93 0
19233 지코, 팝스타 빌리 아일리시와 '더 시즌즈-지코의 아티스트'에서 '뜻깊은 대화' 나눠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75 0
19232 민희진 어도어 대표, 홍콩 배우 양조위와 만남 사진 공개 "곧 또 봐요!"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68 0
19231 '나는 솔로' 20기, 최종 선택 직전 마지막 뒤집기? '최후의 프러포즈' 현장 공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77 0
19230 손현주 형님상, 슬픔 속 빈소 지켜...2년 만에 또 한번의 슬픔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71 0
19229 백종원 연돈볼카츠 가맹점주 갈등, "1억 주면 조용히 있고, 5천 주면 소문내고" 금전 거래 의혹 제기…양측 주장 맞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63 0
19228 레이디 제인, 유튜브 라이브 방송 통해 쌍꺼풀 수술 고백 "10분 만에 끝났다"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69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